영화 상영시간표
영화관 안내
개봉예정작
제작중인 영화
주말영화 가이드
클릭! 동영상
시사회 소식
영화 뉴스
촬영지 여행안내
영화소식지
씨네 테마
공중파 TV
케이블 TV
TV 시청률
사랑이 지나간 자리 (The Deep End of the Ocean) : 1999  
헤드카피 : 잃어버린 시간... 소중한 만남.. 아름다운 선택!

사진작가로 단란하고 행복한 가정을 가진 베스는 오랜만에 친구들을 만날 생각으로 들떠있다.하지만 아이들은 엄마를 떨어지기싫어하고 어쩔수 없이 베스는 아이들과 함께 동창회에 참석하게 되는데..

덧붙이는 말 : 사랑해줄 시간을 강탈당한 어머니만큼 슬픈 일도 없지않을까?..되돌리고 싶은 시간앞에 선 그녀의 선택이 더욱 아름답습니다.
스텝맘 (Stepmom) : 1998  
헤드카피 : 한 걸음, 한 걸음..조금씩 '엄마'가 되어가는 방법

이자벨은 현장에서는 가장 촉망 받는 프로 페셔널 사진 작가로서 그 어 떤 클라이언트도 그녀의 작업에 불만을 품은 적이 없었다. 그런 그녀가 집에서는 무능함 그자체.

덧붙이는 말 : 서둘지 마세요..'엄마'가 되는 일이란 그리 쉬운것이 아니랍니다. 사랑을 배우세요. 엄마의 사랑은 지금까지 당신이 해온 사랑과는 모양이 많이 다르니까요..
인어공주 : 2003  
헤드카피 : 스무살 적 엄마와의 짜릿한 만남! 2004년, 행복한 기적이 일어난다!

나영'전도연'은 때밀이로 맹활약중인 억척 엄마와 착해서 더 답답한 아빠와의 생활이 지긋 지긋하다. 안 그래도 '엄마, 아빠'라는 존재가 불만스럽기만 한 이 상황에 아빠는 갑자기 집을 나가 버리고...

덧붙이는 말 : '엄마처럼 되고싶지 않아'라고 생각했던 적이 있나요?? 그렇다면, 혹 당신의 엄마에게도 눈부신 시절이 있었다는 사실은 알고있 나요? 당신을 사랑하기때문에, 그리도 억척스럽게 살아왔던 어머니의 인생을 이제 당신의 품으로 감싸안을 준비를 해보는건 어떨까요?
내 어머니의 모든 것 (Todo Sobre Mi Madre) : 1999
헤드카피 : 모든 것을 잃으면 새로운 것을 얻는다!!!

아들과함께 살아가던 마뉴엘라는 아들의 17번째 생일날 여배우 위마가 공연하는 연극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를 보러갔다가 교통 사고로 아들을 잃는다..

덧붙이는 말 :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을 잃은 어머니가 여기 있습니다. 삶의 의미를 잃은 그 벼랑 끝에서 다시 희망을 찾은 그녀는 슬프지만, 아름다운 어머니입니다..
어둠 속의 댄서 (Dancer in the Dark) : 2000  
헤드카피 : 디지털 스네마스코프와 아방가르드 뮤지컬, 사운드와 이미지의 전대미문의 조우...

미국 워싱턴주의 작은 마을에 있는 공장에서 일하는 '셀마'는 시력을 점점 잃어간다.자신을 닮아 역시 눈이 멀어가는 아들의 수술비를 마련하기 위해 체코에서 이민 온 그녀는 아들이 열 세살이 되기 전 눈을 고쳐주겠다는 소망 하나로 밤낮을 가리지 않으며 고된 노동에 몸을 맡긴다.

덧붙이는 말 : 희망이 있기에 더욱 빛날 수 있었던 그녀의 미소는 영화속에서 흘러나오는 음악보다 더욱 황홀하게 귓가를 간지럽힙니다.
하루 (a day) : 2000  
헤드카피 : 우리의 사랑이 머물렀던 단 하루..너무 눈부셔 차마 짧다는 말조차 할 수 없었습니다..

부모를 일찍여의고 이모 손에서 키워진 진원은 유독 모성에 대한 갈망이 심하다. 그러나 둘사이에는 좀처럼 아이가 생기질않는다. 어떻게 하든 아내를행복하게 해주고싶은 석윤은 진원의 마음을 다독이며 위로하지만 아이에 대한 진원의 갈망은 점점 더심해진다.

덧붙이는 말 : 자식의 사랑은 평생을 보여주어도 부족한 법이지만.. 어머니.. 당신의 사랑은 단 하루만으로도 넘치고,넘쳐 가슴을 가득 채우고도 남았습니다..
돌로레스 클레이본 (Dolores Claiborne) : 1994
뉴욕에서 기자로 활약하며 명석하고 날카로운 문체로 유명해진 셀리나에게 어느날, 발신인을 밝히지 않은 한장의 팩스가 날아온다. 어머니 돌로레스가 살인 혐의로 구속됐다는 지방 신문 기사였다. 결국 셀리나는 내키지 않는 걸음으로 어머니 곁에 찾아오게 된다.

덧붙이는 말 : 당신을 지켜야 했기에, 어머니는 그토록 강한 여자가 되어야 했습니다...


E-mail: cinecine@amicom.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주소 무단수집 거부 | 기자 모집
Copyright ⓒ 2001-2019 ㈜아미컴 All rights reserved.